서귀포시, 2차년도 중요기록물 DB구축 사업 추진

제주도
서귀포시, 2차년도 중요기록물 DB구축 사업 추진
1980~1990년대 준영구 이상 중요기록물 15만면 DB구축
  • 입력 : 2020. 04.20(월) 19:11
  • /강창완 기자
서귀포시는 중요기록물의 훼손, 멸실 예방과 행정서비스 향상을 위하여 2차년도 기록물 DB구축 사업을 추진한다. 지속적으로 연차 추진 예정인 중요기록물 DB구축 사업은 종이로 생산된 기록물을 정리하고 분류한 뒤 이에 대한 색인목록을 작성하고 스캐닝 후 표준기록관리시스템 (RMS)에 탑재하여 전자적으로 원본 기록물 열람 및 출력이 가능하도록 하는 사업이다. 이번 사업에서는 시민 재산과 권리를 증빙하는 중요기록물 중 보존기간 준영구 이상인 1980 ~ 90년대 기록물을 대상으로 총 15만면에 대하여 DB구축(전산화) 할 예정이며 2019년도에는 16만면을 DB구축 한 바 있다. 사업이 완료되면 기록물을 안전하게 보존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기록물 열람과 확인에 소요되는 시간이 절감되어 행정정보공개청구 등 시민 요구에 보다 정확하고 신속하게 대응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앞으로, 서귀포시에서는 종전 남제주군과 서귀포시에서 완료한 기록물 DB(약 93만면)와 현재 사업 중인 기록물의를 상호 연계하여 중요 기록물의 DB을 안전하게 보존하고 시민들에게 보다 나은 행정서비스를 제공해 나갈 계획이다.
/강창완 기자 kcww7727@naver.com
<저작권자 ⓒ 수도권일보 (www.sudokwo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