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탄소지움카드’로 기후변화 적극 대응

기획/특집
고양시, ‘탄소지움카드’로 기후변화 적극 대응
탄소중립 실천하면 인센티브 지급…“시민과 함께 만드는 녹색도시”
30일부터 발급 시작…인센티브 4만3천여 개 가맹점에서 사용
대중교통부터 기후·환경교육까지…생활 속 실천으로 쌓이는 포인트
  • 입력 : 2022. 05.23(월) 10:55
  • 고양/허윤기자
[ 고양/허윤기자] 지난 3월 탄소중립법 시행으로 탄소중립 사회로의 전환이 본격화 되면서 생활 속 실천 방법에 대한 관심도 늘고 있다. 고양시는 오는 30일부터 ‘고양 탄소지움카드’를 발급, 녹색생활을 실천하는 시민들에게 각종 인센티브 지급해 적극적인 참여를 유도할 계획이다.


◇ 30일부터 발급 시작…인센티브 4만3천여 개 가맹점에서 사용

고양시는 지난해 12월 「고양시 기후변화대응조례」 개정을 통해 저탄소 생활을 실천한 시민들을 대상으로 인센티브를 지급하기 위한 구체적인 근거를 마련했다. 이후 고양시 온실가스 배출 특성에 맞춰 탄소저감 대상 사업을 발굴, 고양시만의 탄소지움카드가 탄생했다.

고양 탄소지움카드는 시민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유도하기 위해 만들어진 만큼, 생활 속에서 실천할 수 있는 다양한 저탄소 활동에 대해 인센티브 포인트를 제공할 계획이다.

지급받은 포인트는 고양시 내 4만3천여 개의 고양페이 가맹점과 대형마켓을 제외한 NH농협 가맹점에서 사용할 수 있다. 교통·체크(직불)카드 기능도 갖춰 일반 카드처럼 사용할 수도 있다.

고양 탄소지움카드는 오는 30일부터 발급이 가능하다. 모바일에서 ‘탄소지움카드’앱을 설치해 발급받을 수 있으며, 14세 이상이라면 누구나 가능하다. 단, 신용불량자의 경우 발급이 불가하다. NH농협은행 영업점 및 농·축협에 직접 방문해 발급받을 수도 있다.

시는 저탄소 녹색프로그램의 일환으로 ‘푸른고양 나눔마켓’플랫폼을 오는 11월 오픈할 예정이다. ‘푸른고양 나눔마켓’은 시민들끼리 자율적으로 나눔·리퍼·교환 등의 활동이 가능한 플랫폼으로, 유아용품 나눔, 교복 물려주기 등 다양한 주제의 나눔 프로그램도 구축될 예정이다. 자원순환가게, 자원봉사센터 등과도 연계해 활용도를 높일 예정이다.

시는 ‘푸른고양 나눔마켓’의 개발이 완료되면 탄소지움카드와의 연동을 추진, 디지털 통합 플랫폼을 구축할 계획이다.


◇ 대중교통부터 기후·환경교육까지…생활 속 실천으로 쌓이는 포인트

고양 탄소지움카드를 활용하면 대중교통 이용부터 로컬푸드 구입, 기후·환경교육 프로그램 참여 등 크고 작은 다양한 활동을 통해 포인트를 적립할 수 있다. 시는 점차 탄소지움카드 플랫폼을 고도화해 더욱 다채로운 인센티브 프로그램을 선보일 계획이다.

7월부터 고양시 관내를 운행하는 시내버스(일반형) 또는 마을버스 이용 시 평일 첫날 요금이 포인트로 적립된다. 매주 성인은 2,900포인트, 청소년은 2,020포인트까지 적립되며, 적립된 포인트는 월 1회 지급된다. 연간으로 계산하면 성인은 150,800원, 청소년은 105,040원의 혜택을 받을 수 있다. 단, 좌석버스, 광역버스는 적립대상에서 제외된다.

신선한 먹거리를 자랑하는 로컬푸드 직거래매장에서도 포인트 적립이 가능하다. 로컬푸드는 반경 50km이내에서 생산된 지역 농산물로, 장거리 운송을 거치지 않아 운송을 위해 필요한 온실가스 사용량을 줄일 수 있다. 로컬푸드 구매에 따른 탄소저감량을 포인트로 지급, 로컬푸드 직거래매장에서 탄소지움카드로 결제 시 결제금액의 0.3%가 포인트로 적립된다.

기후·환경과 관련된 각종 교육, 캠페인 등에 참여한 시민들을 대상으로는 평생학습 마일리지를 제공한다. 기후·환경교육 프로그램 이수는 시간당 5마일리지, 시민활동은 1개월 당 40마일리지, 세미나 및 캠페인 등 교육행사 참여는 회당 20마일리지를 적립할 수 있다. 적립된 마일리지는 50마일리지 이상일 경우 탄소지움카드 포인트로 인센티브를 전환할 수 있으며, 10마일리지 당 1천원으로 전환된다. 인센티브 신청은 오는 9월부터 가능하며, 1년에 최대 1,000마일리지까지 사용할 수 있다.

내년부터는 난방 사용량 절감 우수 아파트 단지에도 인센티브를 지급할 예정이다. 관내 3년경과 단지 중 12월부터 2월까지 3개월간의 난방 사용량을 기준으로 절감률이 높은 상위 10개 단지를 선정, 세대수 규모에 따라 정액 지급한다. 참여를 원할 경우 단지별 입주자대표 또는 관리사무소장 등이 대표로 신청하면 된다.

에너지 절약 운동의 일환인 탄소포인트제를 탄소지움카드 포인트로 적립할 수도 있다. 탄소포인트제는 전기, 상수도, 도시가스 사용량 절감 실적에 따라 탄소포인트를 제공하는 환경부 프로그램으로, 탄소지움카드 앱에서 탄소포인트를 탄소지움카드 포인트로 적립 받도록 선택할 수 있다.

그밖에 카드 발급 및 사용처, 포인트 적립 등 자세한 사항은 고양 탄소지움카드 앱 또는 KT착한카드에서 확인 할 수 있다.

고양/허윤기자 hu1103@sudokwon.com
고양/허윤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저작권자 ⓒ 수도권일보 (www.sudokwo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