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군만마 얻은 이재준, 민주당 원로-호남 지지선언 봇물

지방종합
천군만마 얻은 이재준, 민주당 원로-호남 지지선언 봇물
민동포럼 지지 가세 “이재준, 고양시 삶의 질 끌어올릴 최고 적임자”
  • 입력 : 2022. 05.24(화) 11:22
  • 고양/허윤기자
[ 고양/허윤기자] 이재준 더불어민주당 고양시장 후보에 대한 각계각층 지지 행렬이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민주당의 정신적 지주인 원로 정치인들과 고양시 호남인들도 적극적인 지지를 선언하고 나섰다.

김대중 전 대통령과 노무현 전 대통령의 정치적 동지이자 계승자인 민주당 원로 정치인들은 23일 이재준 후보 지지 의사를 밝혔다.

권노갑·정대철·이용덕·임채정·김원기·문희상·김태랑·장영달·이철·배기선·김철배 등 민주당 중앙당 상임고문 및 전직 의원들로, 이들은 “고양시는 김대중 대통령이 취임 직전까지 한반도 평화와 민주주의, 인권에 대한 가치를 함양한 곳”이라며 “이재준 후보는 고양시장 임기 중 김대중 기념관을 세우고, 김대중 전 대통령의 가치를 계승해왔다”고 높이 평가했다.

그러면서 “이재준 후보가 고양시장에 당선 돼야 김대중 대통령과 민주당의 가치가 이어질 수 있다”고 적극적 지지 의사를 밝혔다.

이날 오후에는 고양시 호남인들도 이재준 후보에 대한 지지를 전격 선언했다. 호남인들은 이재준 후보 지지를 선언하며 “이재준 후보는 통합과 협치를 실행하는 리더십으로 이끌 지도자”라며 “오는 6월 1일 지방선거에서 고양시장이 돼야 한다”고 밝혔다.

또, “이재준 후보는 고양특례시의 경제기반과 일자리를 확충하기 위해 지난 4년 동안 달려왔다”면서 “문재인 정부에서 출범한 고양특례시에서 시민 삶의 질을 끌어올릴 최고 적임자”라고 말했다.

호남인들의 지지선언 자리에는 김대중 전 대통령 삼남인 김홍걸 국회의원과 고양 지역구 한준호·홍정민·이용우 국회의원, 문명순 고양갑 지역위원장이 함께 참석했다.

국회민주보좌진동우회(이하 민동포럼)도 이날 이재준 고양특례시장 후보 선거사무소를 방문해 전폭적인 지지를 선언했다.

민동포럼은 지지 선언문을 통해 “탁월한 능력을 인정받은 이재준 후보가 고양시민을 위해 봉사할 기회를 갖게 되길 간절히 소망한다”며 “고양시장으로서 지난 4년간 시정을 책임지면서 방송영상밸리 착공, CJ라이브시티 조성, 일산테크노벨리 착수 등 109만 고양특례시에 어울리는 자족도시를 만들었다”고 평가했다.

이어 “고양특례시의 경제기반과 일자리를 확충하는 한편, 고양특례시민의 삶을 윤택하게 끌어올릴 최고 적임자”라며 지지선언의 이유를 밝혔다.

이재준 후보는 "이번 지방선거는 시민과 함께 준비된 미래로 나아가느냐, 다시 과거 세력의 세상으로 돌아가느냐를 놓고 치러지는 매우 중요한 선거"라며 "반드시 승리해서 기대에 어긋나지 않게 고양시민들의 소망을 현실로 만들어내는 일에 매진하겠다"고 화답했다.
고양/허윤기자 hu1103@sudokwon.com
고양/허윤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저작권자 ⓒ 수도권일보 (www.sudokwo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