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름 많고 바람…누리호 발사 지장은 없어

주요뉴스
구름 많고 바람…누리호 발사 지장은 없어
전남 고흥 나로우주센터, 저기압 영향 구름
제주도, 장마철 접어들어…22일까지 비소식
전라·경북내륙 등 소나기 소식도…번개 동반
  • 입력 : 2022. 06.21(화) 11:01
  • 김부삼 기자
▲사진공동취재단 = 순수 국내 기술로 설계 및 제작된 한국형 발사체 누리호(KSLV-Ⅱ)가 2차 발사일을 하루 앞둔 20일 전남 고흥군 나로우주센터 발사대에 기립해 있다.
[김부삼 기자] 누리호 발사 당일인 21일 나로우주센터 인근 지역은 날씨가 다소 흐릴 것으로 예상되지만 발사엔 지장이 없을 것으로 보인다. 장마철에 접어든 제주도는 강수가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
기상청은 이날 "전남 고흥군에 위치한 나로우주센터는 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어 구름이 많겠다"고 예보했다.
오후 1시부터 오후 3시까지는 초속 5~6m의 북동풍이 불겠다. 또 발사 시각인 오후 4시에는 초속 4m의 동풍이 예상된다. 다만, 발사 기준을 넘어서는 기상 상황은 아닐 것으로 보인다.
제주도남쪽해상에 위치한 정체전선상에서 발달한 저기압이 동쪽으로 이동하면서 제주도는 오전까지 비가 오다가 차차 그치겠다.
경남권남해안도 오전 9시까지 가끔 빗방울이 떨어질 것으로 관측된다.
21일 예상 강수량은 제주도 5㎜ 미만, 경남권남해안은 0.1㎜ 미만이다.
전라동부내륙과 강원중·남부내륙산지는 이날 늦은 오후부터 저녁 6~9시 사이까지 5~40㎜의 소나기가 내리겠다.
폭염특보가 발효된 일부 중부지방과 전남권, 경상권은 일 최고 체감온도가 33도 이상을 웃돌아 무더운 날씨가 이어지겠다.
일부 경북내륙은 35도 이상, 그밖의 지역도 31도 이상으로 오를 것으로 보인다.
21일 낮 최고기온은 26~35도로 관측된다.
주요 지역의 낮 최고 기온은 서울 33도, 인천 28도, 수원 32도, 춘천 34도, 대관령 27도, 강릉 29도, 청주 34도, 대전 35도, 전주 33도, 광주 35도, 대구 35도, 부산 27도, 제주 26도다.
원활한 대기확산의 영향으로 대기 상태는 대체로 청정할 것으로 예상된다. 미세먼지는 전 권역에서 '좋음'~'보통' 수준을 오가겠다.

김부삼 기자 kbs6145@naver.com
김부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저작권자 ⓒ 수도권일보 (www.sudokwo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