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기사랑 톡톡! 예비 엄마들을 위한 광진구 모유수유 클리닉

서울
아기사랑 톡톡! 예비 엄마들을 위한 광진구 모유수유 클리닉
37주 이상 임신부 대상, 국제모유수유 전문가가 1:1 맞춤 상담 제공
올바른 수유자세와 유축기 사용법 알려주고 실전 연습까지 도와
모유수유 장려와 함께 엄마와 아기 모두 건강한 양육 환경 조성코자
  • 입력 : 2023. 02.01(수) 11:34
  • 서울/강기호 기자
[서울/강기호 기자] 광진구(구청장 김경호)가 모유수유를 장려하고 아기와 부모 모두의 건강을 도모하기 위해 ‘모유수유 클리닉’을 운영한다.

모유수유는 아기의 면역 증강과 두뇌 발달을 돕고 모자간의 정서적 유대를 촉진하는 등 많은 효과가 있다. 하지만 모유수유에 대한 두려움이나 개인적인 어려움 때문에 주저하는 산모들이 많다.

이에 구는 ‘산전 모유수유 클리닉’을 운영해 예비 엄마들의 고민을 해결하고자 한다. 개인마다 유방의 특성과 젖량이 다른 점을 고려해 1:1 맞춤형 교육을 제공한다.

국제모유수유 전문가와 함께 ▲유방 관리법 ▲올바른 수유자세 ▲젖 물리기 ▲유축기 사용법 등을 1:1로 자세히 배워볼 수 있다. 교육은 30분간 진행되며, 아기 인형과 수유쿠션을 활용한 실습까지 가능하다.

지원대상은 임신 37주 이상 임부로, 올해 10월까지 신청을 받는다. 참여를 원할 시 광진구보건소 건강관리과로 문의하면 된다.

이와 함께, 과거 유산 경험이 있거나 만성질환을 앓고 있는 고위험 산모를 대상으로 오는 11월까지 ‘가정으로 찾아가는 1:1 모유수유 클리닉’을 시범 운영할 계획이다.

김경호 광진구청장은 “아이들의 건강한 성장을 돕는 모유수유를 장려하기 위해 이번 클리닉을 운영하고 있다”라며, “부모와 아이 모두 행복할 수 있는 아이 키우기 좋은 광진을 실현해나가겠다”라고 말했다.
서울/강기호 기자 giho@sudokwon.com
서울/강기호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저작권자 ⓒ 수도권일보 (www.sudokwo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