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월에는 수원페이 인센티브 최대 5만 원 받을 수 있다

경제
1월에는 수원페이 인센티브 최대 5만 원 받을 수 있다
  • 입력 : 2022. 01.18(화) 13:53
  • 수원/우민기 기자
[수원/우민기 기자] 수원시가 설 명절을 맞아 이달 20일부터 31일까지 ‘수원페이’ 인센티브 지급 한도를 5만 원(기존 3만 원)으로 늘린다.

한도금액 증액으로 1월에는 수원페이 인센티브를 최대 5만 원 받을 수 있다. 1월 20~31일에 50만 원을 수원페이 계좌에 입금하면 인센티브 5만 원이 더해진 55만 원이 충전된다. 기존 인센티브 한도금액은 30만 원(인센티브 최대 3만 원)이었다.

1월 1~19일에는 인센티브를 최대 3만 원 지급하는데, 19일까지 인센티브 3만 원을 받은 사람이 20~31일에 수원페이를 추가로 구매하면 최대 2만 원의 인센티브를 더 받을 수 있다. 1월 1~19일에 30만 원을 초과해 충전한 사람에게 1월 20~31일에 인센티브를 소급해 지급하지는 않는다.

수원페이는 충전식 선불카드 형태의 지역화폐다. ‘삼성페이’ 앱에 등록하면 실물카드 없이 모바일 간편결제 서비스로 이용할 수 있다.

신용카드 단말기가 있는 관내 전통시장, 연 매출 10억 원 이하 소상공인 사업장(슈퍼마켓·편의점·음식점 등), ‘배달특급’ 앱(온라인 결제) 등에서 사용할 수 있다.

백화점, 대형마트, 기업형 슈퍼마켓, 유흥·사행업소, 온라인쇼핑몰, 연 매출 10억 원 초과 사업장 등에서는 사용할 수 없다.

수원시 관계자는 “인센티브 지급 한도 증액이 코로나19 장기화로 침체한 골목상권, 소상공인 업소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시민들께서 수원페이를 많이 사용해 지역경제 활성화에 힘을 보태주시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수원/우민기 기자 woomin80@sudokwon.com
수원/우민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저작권자 ⓒ 수도권일보 (www.sudokwo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