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평구, 한국철도공사와 백운역 2번 출구 에스컬레이터 설치 사업시행 협약 체결

인천
부평구, 한국철도공사와 백운역 2번 출구 에스컬레이터 설치 사업시행 협약 체결
  • 입력 : 2023. 02.01(수) 11:41
  • 인천/윤명록 기자
[ 인천/윤명록 기자] 부평구(구청장 차준택)는 지난달 31일 구청 소회의실에서 한국철도공사와 백운역 2번 출구 에스컬레이터 설치 사업시행 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에는 차준택 구청장과 박종숙 한국철도공사 인천관리역장, 이성만 국회의원 등이 참석했다.

백운역은 주변 재개발로 아파트단지가 들어서면서 역사 이용객이 증가하고, 교통약자 등 이용주민들을 위한 이동편의시설 확충 요구가 지속되고 있다.

구는 지난 2년여 동안 백운역 2번 출구 이용불편 해소 방안으로 에스컬레이터 설치를 위해 타 지자체 역사 승강시설 설치사례 검토와 주민여론 수렴, 한국철도공사 및 인천시에 광역교통개선 요구 등 지속적인 노력을 기울였다.

그 결과 부평구는 한국철도공사와 백운역 2번 출구에 에스컬레이터 설치 필요성을 공감하게 됐고, 이성만 의원의 중재로 사업 추진이 결정돼 협약을 체결하게 됐다.

백운역 2번 출구는 인도 및 도로와 수직으로 만나는 짧은 계단으로, 협소한 주변 공간 때문에 에스컬레이터 설치 관련 법률 검토와 안전을 위한 기술 검토를 수차례 받았다.

때문에 기존 에스컬레이터 형태와는 다르게 백운역 2번 출구 계단 일부를 활용해 우측으로 도로와 평행하게 상·하행 에스컬레이터를 설치하는 이례적인 방식으로 추진할 예정이다.

에스컬레이터 설치사업은 2월부터 실시설계를 시행해 7월에 착공하고 내년 2월 완공할 예정이다. 사업비는 총 10억 원으로 부평구와 한국철도공사가 50%씩 분담한다.

차준택 구청장은 “백운역을 이용하는 주민들의 이동편익이 크게 좋아질 것으로 보인다”며 “주민들의 교통 불편 해소를 위해 지역구 국회의원, 구의원과 관계기관, 관계공무원이 함께 힘을 모은 큰 성과”라고 말했다.
인천/윤명록 기자 k3220507@naver.com
인천/윤명록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저작권자 ⓒ 수도권일보 (www.sudokwo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