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구여성회관 영종국제도시 분관 개소식 개최

인천
중구여성회관 영종국제도시 분관 개소식 개최
모든 구민을 위한 평생교육 확대
  • 입력 : 2023. 02.01(수) 13:19
  • 인천/최종순 기자
[인천/최종순 기자] 인천 중구(구청장 김정헌)는 지난 31일 영종국제도시지역 주민교육 확대를 위한 교육공간인 중구여성회관(관장 이미선) 영종 분관(운남동우체국 304호 소재) 개소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여성회관 분관 개관을 통해 지난 2년간 영종국제도시지역에 별도의 교육장 없이 공공기관들의 협조를 받아 5개 장소에서 강의를 진행하면서 발생했던 구민들의 혼선과 교육프로그램 확대 한계 등의 문제점들이 해소될 전망이다.

이로써 중구는 영종국제도시지역의 전용 교육장을 확보함과 동시에 지역적 편차없는 없는 구민 교육 인프라를 구축하게 되었으며 강의실을 일원화하고 기존 11개 강좌(정원: 84명)에서 17개 강좌(정원: 190명)로 확대 운영하게 됨에 따라 앞으로 더 많은 구민들이 폭넓은 교육과 다양한 체험의 기회를 누릴 수 있게 됐다.

김정헌 구청장은 “영종국제도시 내에 중구여성회관 영종국제도시 분관 개관은 구민 모두를 위한 평생교육이라는 청사진을 그리기 위한 작은 도약”이라며 “구민 삶에 꼭 필요한 다양한 교육으로 원도심과 더불어 영종국제도시 주민들께 평생 배움의 기쁨을 드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미선 관장은 “앞으로도 영종지역을 포함하여 여성의 능력개발 및 취업지원을 위한 프로그램을 운영하며 경력단절여성 취업지원 서비스 제공, 여성 평생학습 프로그램 개발 및 확대에 힘쓰겠다”고 전했다.
인천/최종순 기자 godnf@sudokwon.com
인천/최종순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저작권자 ⓒ 수도권일보 (www.sudokwo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