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정부시상권활성화재단, 동절기 대비 전기안전점검 활동전개

사회
의정부시상권활성화재단, 동절기 대비 전기안전점검 활동전개
  • 입력 : 2023. 12.08(금) 14:31
  • 의정부/장초복 기자
[의정부/장초복 기자] 의정부시상권활성화재단, 동절기 대비 전기안전점검 활동전개



의정부시 상권활성화재단(대표이사 박봉수, 이하 재단)은 한국전기안전공사 경기북부지역본부(본부장 심재원)와 합동으로 의정부역 지하도상가를 대상으로 12. 6.(수) 동절기 대비 전기안전점검을 실시했다.



한국전기안전공사(사장 박지현)에서 공개한 ‘2022년 전기재해 통계분석’에 따르면 지난해 발생한 화재는 총 4만114건으로 이 중 전기적인 요인에 의한 화재는 8,802건으로 전체의 21.9%를 차지하였으며, 전기화재로 인한 인명피해는 총 426명으로 2021년보다 무려 120명이 증가한 수치이다.

특히 겨울철에는 난방기 등의 사용으로 전기화재가 집중되고, 의정부역 지하도상가는 경기북부 최대규모의 지하도상가로 일일 평균 유동인구 3만명에 달하는 다중이용시설이자 1급 소방안전관리 대상인 만큼 안전관리가 최우선으로 되어야 한다.



이에 재단 지하도상가관리팀과 한국전기안전공사 경기북부지역본부 점검팀 25명이 전기배선 및 전기기계 절연⸱접속 불량여부, 난방용 전열기구의 가연성 물질과 근접여부, 누전차단기 점검⸱정비 등을 집중적으로 점검했다.



(사)의정부역지하도상가상인회 사유철 회장은 “지하도상가 시설물을 총괄 관리하며 구조와 사정을 잘 아는 지하도상가관리팀과 전문성을 갖춘 한국전기안전공사 점검팀이 협업하여 안전한 환경을 조성해 준 것에 감사하다.”는 말을 전했다.
의정부/장초복 기자 cbjang55@sudokwon.com
의정부/장초복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저작권자 ⓒ 수도권일보 (www.sudokwo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