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대호 안양시장, 단국대 특강… “로컬 거버넌스 힘으로 주민생활 혁신”

경기
최대호 안양시장, 단국대 특강… “로컬 거버넌스 힘으로 주민생활 혁신”
공직자·CEO 등 혁신리더 대상… 협업·글로컬 사례·성과 소개
  • 입력 : 2023. 12.10(일) 15:13
  • 안양/정영창 기자
[ 안양/정영창 기자 ] 최대호 안양시장이 지난 7일 용인시 죽전동에 있는 단국대 행정법무대학원의 제2기 자치분권 혁신리더 특별과정의 강사로 초빙돼 ‘로컬 거버넌스의 힘으로 주민 생활을 혁신하다’를 주제로 특강을 펼쳤다고 10일 밝혔다.

자치분권 혁신리더 특별과정은 공직자, 사회단체 리더, 최고경영자 등 혁신리더를 대상으로 대전환 시대의 변화와 혁신 경향을 분석하고 지역발전의 밑그림을 그릴 수 있도록 지역혁신역량 발굴, 지역 관계망 형성을 통한 글로컬 전략기반 확보를 목표로 3개월간 진행된다.

최 시장은 이날 안양의 시 승격 이후 50년의 역사와 글로컬 사례, 안양천・함백산추모공원 등 다양한 성과를 소개하며 앞으로 나아가야 할 비전에 대해 강의를 진행했다.

그는 최근 행정안전부의 지방규제혁신 우수사례 경진대회에서 최우수상을 받은 사례를 언급하며 “시가 적극적으로 나서 기업의 입지규제를 해소하는 등 기업 하기 좋은 도시를 조성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특히 안양청년창업펀드 1호(921억원 규모) 조성에 이은 59억원 규모의 2호 펀드 추가 조성을 통한 청년창업 지원과 글로벌 기업 육성 등 시의 비전을 제시했다.

한편, 최 시장은 이번 강의를 통해 받은 강의료를 범계역 광장에 설치된 ‘사랑의 온도탑’에 기부할 예정이다.
안양/정영창 기자 jungyc@sudokwon.com
안양/정영창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저작권자 ⓒ 수도권일보 (www.sudokwo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