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당차여성병원 백소현 소아응급의료센터장 경기도 구급지도의사 표창장 수상

사람들
분당차여성병원 백소현 소아응급의료센터장 경기도 구급지도의사 표창장 수상
구급대원 대상 정기적인 소아응급환자 교육으로 현장응급의료의 질향상 기여
  • 입력 : 2024. 01.29(월) 09:49
  • 성남/윤재갑 기자
분당차여성병원
[성남/윤재갑 기자] 차 의과학대학교 분당차여성병원(원장 김영탁) 백소현 소아응급의료센터장은 경기도 119구급대 품질관리 향상 및 발전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구급지도의사 표창장을 수상했다.

백소현 소아응급의료센터장은 2018년부터 119구급대원 대상으로 현장응급의료종사자들에게 소아응급 대응 능력을 높이는 교육을 정기적으로 실시하는 등의 업적을 인정받았다.

백소현 소아응급의료센터장은 ”현재 소아 환자를 위한 의료환경이 힘겨워지면서 구급대원들도 응급상황에 놓인 환아를 빨리 치료할 수 있는 병원을 찾기 위해 어려움을 겪는다고 들었다”며 “현장에서 가장 먼저 환자를 마주하는 구급대원들의 대응이 더욱 중요해진 만큼 응급 활동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필요한 교육과 원활한 소통을 하도록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분당차여성병원은 소아 응급환자 진료가 어려운 시기에도 지난 한 해 동안 경기도에서 소아응급 환자를 가장 많이 진료했다. 경기도 유일한 보건복지부 지정 소아전문 응급의료센터로 소아응급 전담의가 24시간 상주하며 소아 감염병 예방과 관리를 비롯해 지역 협력 의료기관 및 소방서에 소아 환자에 관련된 교육과 훈련을 수행하고 있다. 최근 광주시와 건강복지서비스 제공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는 등 지역 주민들의 건강관리를 위해 적극적으로 지원하고 있다.



성남/윤재갑 기자 yjk1868@sudokwon.com
성남/윤재갑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저작권자 ⓒ 수도권일보 (www.sudokwo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