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경미 예비후보, 문화, 복지 공약 발표

정치
박경미 예비후보, 문화, 복지 공약 발표
“일상이 행복한 문화, 복지 중심 도시 하남을 만들겠다”
  • 입력 : 2024. 02.28(수) 14:19
  • 유한태 기자
[유한태 기자] 박경미 더불어민주당 하남시 예비후보는 28일(수) 문화, 복지 공약을 발표했다. 지난번 교육공약에 이은 두 번째 공약 발표다.

박 예비후보는 “두 번째 공약 시리즈로 문화, 복지 공약을 준비했다”면서 “하남 시민의 문화·복지 수준을 향상시켜 일상의 행복감을 높이는 생활 밀착형 공약들이다”라고 말했다.

우선 복지 공약으로 돌봄, 의료, 장애인 정책 등을 제시했다. 박 예비후보는 “돌봄센터 확충 및 프로그램 개발 지원, 긴급 돌봄센터 설치, 등하굣길 교통 인력 확대 등을 통해 ‘돌봄 핫플레이스 하남’을 만들겠다”고 강조했다. 또한 “종합병원과 어린이 병원 유치로 하남 시민들이 안심하고 질 좋은 의료서비스를 받도록 하고, 공공 산후조리원을 확대하여 ‘온가족 안심케어 도시 하남’을 만들겠다”고 약속했다.

이어서 박 예비후보는 “장애인의 경제활동을 촉진하고 발달장애인 활동 지원 및 가족 돌봄 부담 경감, 장애인 이동·교통 편의성 증진을 통해 ‘장애인 친화 도시 하남’을 만들겠다”는 구상도 밝혔다.

문화 공약으로는 권역별 생활체육시설·문화센터·도서관 확충, 세대별 체육·문화프로그램 개발을 약속했다. 박 예비후보는 “더 많은 하남 시민들이 문화생활을 즐길 수 있도록 실수요를 최대한 반영하여 ‘취향존중! 문화도시 하남’을 만들 것”이라고 강조했다. 또한 풍부한 하남의 자연·문화 유산을 잘 보존하고, 이를 활용한 관광 자원을 개발하여 ‘스토리가 있는 문화 도시 하남’을 만들겠다고 밝혔다.

이 밖에도 교육전문가답게 아동·청소년을 위한 복지 정책도 제시했다. 박 예비후보는 “아동·청소년 시설 건립과 확충으로 교육·사회·문화 체험 기회를 확대하고 지역내 학교와 기업을 연계한 진로-직업 체험 프로그램과 학생 상담 프로그램을 강화할 것이다”라고 밝혔다.

박 예비후보는 반려동물 인구 1500만 시대에 맞춘 반려동물 지원 공약도 내세웠는데, “반려동물 친화공간을 조성하고, 반려동물 동반 프로그램, 문화교육을 통해 반려동물에 대한 인식을 제고할 것”이라고 말했다.

박 예비후보는 “하남 곳곳을 발로 뛰고, 시민들의 이야기를 경청하며 하남 시민들에게 꼭 필요한 정책들로 공약을 구성했다”라며 “정책 전문가이자 교육자, 엄마로서 누구보다 꼼꼼하고 섬세하게 하남을 살기 좋은 명품도시로 만들 것”이라고 자신감을 내비쳤다.

또“하남은 빼어난 자연 경관과 풍부한 역사·문화 자원을 가지고 있는 매력적인 도시”라면서 “사회·문화 인프라를 구축하고, 이를 널리 향유할 수 있도록 지원책을 마련하여 하남 사는 자부심을 느낄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유한태 기자 yht1818@sudokwon.com
유한태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저작권자 ⓒ 수도권일보 (www.sudokwo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