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 된 민주당, 분당이 시작한다” 이광재, 전 예비후보 3인과 ‘분당 원팀’ 선언

정치
“하나 된 민주당, 분당이 시작한다” 이광재, 전 예비후보 3인과 ‘분당 원팀’ 선언
이광재, 권락용, 김지호, 추승우 공동 기자회견
“‘분당 원팀’ 선언이 대한민국 정치 모범될 것”
“친명, 친문, 친노, 친DJ, 젊은 신인 모두 힘 모아야 국민 마음 얻어”
  • 입력 : 2024. 03.03(일) 13:22
  • 유한태 기자
[유한태 기자] 이광재 더불어민주당 분당(갑) 예비후보가 ‘분당 원팀’의 출발을 알린다.

‘새로운 분당, 더 큰 판교’를 내건 이 후보는 29일 11시 40분 국회 소통관에서 김병욱 분당(을) 예비후보 출마 선언에 참석한다. 신도시 재건축·재개발 등 분당 전체가 힘 모아야 할 이슈가 산적한 만큼, ‘김병욱-이광재’의 팀플레이로 주민들의 마음을 얻겠다는 취지다.

이어서 이 후보는 분당갑에 출마했던 권락용, 김지호, 추승우 전 예비후보들과 함께 ‘하나 된 민주당, 하나 된 분당’을 선언한다. 이 후보는 “세 분의 마음을 이어받아 낮은 자세로 승리를 향해 걸어가겠다”라며 “오늘은 분당이 대한민국 정치의 모범이 되는 날”이라고 전할 예정이다. 김병관 전 분당갑 국회의원도 자리해 힘을 보탠다.

더불어민주당이 공천 갈등으로 어려운 국면에 처한 가운데, 이 후보는 당을 향한 애정 어린 목소리도 낼 예정이다. 이 후보는 그동안 인터뷰 등을 통해 “지금은 친명, 친문, 친노, 친DJ, 그리고 젊은 신인 모두가 힘 모을 때”라며 “경계를 넘어 하나된 모습을 보여줘야 국민의 마음을 얻을 것”이라고 말했다.
유한태 기자 yht1818@sudokwon.com
유한태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저작권자 ⓒ 수도권일보 (www.sudokwo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