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문화재단, 예술가의 창작 세계를 경험하는 ‘예술가의 가방(家房)’프로그램 운영

문화
광주시문화재단, 예술가의 창작 세계를 경험하는 ‘예술가의 가방(家房)’프로그램 운영
  • 입력 : 2024. 04.19(금) 18:58
  • 광주/윤재갑 기자
광주시문화재단
[광주/윤재갑 기자] (재)광주시문화재단(대표이사 오세영)은 오는 5월과 6월 총 3회에 걸쳐 예술가의 창작 세계를 체험해 볼 수 있는 문화예술교육 프로그램‘예술가의 가방(家房)’을 운영한다.

광주시문화재단 예술아카데미의 일환으로 진행되는 이번 프로그램은 판화, 목공, 꼴라주 등 다양한 아티스트의 작업실에서 진행된다. 참여자들은 아티스트의 공간 안에서 작품이 만들어지는 과정을 생생하게 체험해 볼 수 있다.광주시에 거주 중인 가족, 어린이, 성인이라면 누구나 참여 가능하다.

프로그램은 △5월 11일(토) 신이채 작가의‘종이 위 판화작업실’ △5월 25일(토)예술단체 촌랩‘가족과 함께하는 목공작업실’△6월 15일(토) 최용호 작가의‘꼴라주 판화와 그림책작업실’까지 총 3회로 진행되며, 송정, 퇴촌, 초월 등 광주시 각 지역의 작업실에서 진행된다.

광주시문화재단 오세영 대표는“아름다운 작품이 만들어지는 예술가의 창작공간에서 참여자들이 일상 속 영감을 얻어가길 바란다”고 전했다.

참여 방법 및 일정은 광주시문화재단(www.nsart.or.kr)을 통해 확인 가능하며, 자세한 사항은 광주시문화재단(1522-0338)으로 문의하면 된다.
광주/윤재갑 기자 yjk1868@sudokwon.com
광주/윤재갑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저작권자 ⓒ 수도권일보 (www.sudokwo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