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동연 경기도지사, 국립5·18민주묘지 부지사·공공기관장과 첫 공동 참배

사진으로 보는 뉴스
김동연 경기도지사, 국립5·18민주묘지 부지사·공공기관장과 첫 공동 참배
  • 입력 : 2024. 05.04(토) 07:31
  • 우민기 기자
[우민기 기자] 김동연 경기도지사는 5·18 민주화운동 44주년을 앞두고 3일 광주광역시에 있는 국립 5·18민주묘지를 참배하고 경기도 출신 열사 등을 추모했다.

김 지사는 이날 방명록에 “역사의 물줄기를 바꾼 광주 정신으로 대한민국 대전환을 이루겠습니다”라고 적었다.

이날 참배에는 김동연 지사를 비롯해 오병권 행정1부지사, 오후석 행정2부지사, 김현곤 경제부지사, 강성천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 원장, 원미정 경기복지재단 대표이사 등 공공기관장 10여 명이 동행했다.

경기도지사와 경기도 주요 간부·기관장이 국립 5·18민주묘지를 공동 참배한 건 이번이 처음이다.

경기도 관계자는 “경기도 전체가 5·18 정신을 기리고 계승하자는 의미에서 공동 참배를 진행했다”고 말했다.

국립5·18민주묘지에 안장된 경기도 출신 열사로는 정기영 씨(5·18민주화운동 시위 현장에서 행방불명), 김윤식 씨(아들과 함께 5·18민주화운동에 참여) 등 6명이 있다.
우민기 기자 woomin80@sudokwon.com
우민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저작권자 ⓒ 수도권일보 (www.sudokwo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