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오경 의원 “탄소중립과 ESG경영, 이제는 더이상 선택이 아닌 필수”

정치
임오경 의원 “탄소중립과 ESG경영, 이제는 더이상 선택이 아닌 필수”
  • 입력 : 2024. 05.26(일) 13:19
  • 유한태 기자
[유한태 기자] 임오경 국회의원(더불어민주당 광명갑)은 5월24일 서울 여의도 FKI타워에서 열린 ‘2024 1.5°C HOW 포럼 & ESG 코리아 어워즈’에 참석하여 "ESG 경영은 글로벌 시장의 뉴노멀"이라고 강조했다.

한스경제와 ESG행복경제연구소가 주최하고, 환경부, 서울대 환경대학원, 한국경제인협회, 대한상공회의소 등에서 후원한 이번 포럼에는 임오경 국회의원을 비롯해 이만희 국회의원, 윤순진 서울대 환경대학원장, 조명래 전 환경부 장관 등이 참석하여 기후위기 대응을 위한 방안들을 함께 모색했다.

임 의원은 축사에서 “우리가 환경을 파괴한다면 우리는 사회를 갖지 못할 것이다”라는 미국 문화인류학자 마가렛 미드의 말을 인용하며 지구의 미래를 위한 경고의 메시지를 전했다. 이어 "작년 지구 표면온도가 산업화 이전에 비해 1.48°C 상승하여 상승 제한선인 1.5°C에 거의 근접한만큼 기후위기는 인류가 필연적으로 극복해야 하는 과제"라며, "우리가 이에 대비할 시간이 얼마 남지 않았다"고 경고했다.

또한 기후위기 시대를 맞아 세계 주요 국가와 지방정부들이 탄소중립을 선언한 가운데, 임 의원은 광명시의 모범사례를 소개하기도 했는데
"광명시는 지방정부 최초로 기후에너지과를 신설하고, 시민들은 자발적으로 '놀탄(놀면서 탄소중립)'이라는 환경 캠페인을 펼쳐나가고 있는만큼 내년에는 광명시도 ESG 코리아 어워즈 상을 받기를 희망한다"고 강조하기도 했다.

임 의원은 마지막으로 "한국이 ESG 선도국가로 나아갈 수 있도록 여야가 더 치열하게 고민하고, 중앙정부의 정책뿐만 아니라 지역과 일상 생활 속에서도 광명시민과 함께 탄소중립 생활실천에 더욱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유한태 기자 yht1818@sudokwon.com
유한태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저작권자 ⓒ 수도권일보 (www.sudokwo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