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 유흥주점 대상 불법행위 방지 합동 점검 실시

사회
화성시, 유흥주점 대상 불법행위 방지 합동 점검 실시
  • 입력 : 2024. 06.20(목) 16:29
  • 화성/양용기 기자
사진/화성시 제공.
[화성/양용기 기자] 화성시(시장 정명근)가 경찰서와 합동으로 건전한 사회 풍속을 해치는 불법행위 방지를 위한 관내 유흥주점 대상 합동 지도점검을 실시했다고 20일 밝혔다.

시는 지난 17일부터 19일까지 화성서부·동탄경찰서와 함께 향남2지구 중심상가 , 진안동 중심상가, 동탄 남광장 및 북광장 등 관내 유흥주점을 점검했다.

주요 점검 사항은 ▲성매매 및 알선 행위 여부 ▲미성년자 출입·고용여부 ▲종업원 명부기록 및 관리여부 ▲조리장 위생관리 상태 ▲재료 보관 위생 상태 ▲영업주 및 종사자 건강진단 여부 등이다.

시는 적발된 업소에 대해서 식품위생법 등 관계 법령에 따라 행정조치를 취할 계획이다.

정명근 화성시장은 “유흥업소 합동 점검을 통해 미성년자 고용 및 출입 등 불법영업행위 근절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며, “앞으로도 시는 경찰서 및 유관기관과 협조하여 시민이 안전한 도시를 만들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화성/양용기 기자 yk6007@sudokwon.com
화성/양용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저작권자 ⓒ 수도권일보 (www.sudokwo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