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로공사, 셧아웃 승리…KB손보, 짜릿한 뒤집기쇼(종합)

스포츠
도로공사, 셧아웃 승리…KB손보, 짜릿한 뒤집기쇼(종합)
한국도로공사, KGC인삼공사 3-0으로 눌러
KB손해보험, 풀세트 끝에 우리카드 울려
  • 입력 : 2023. 01.31(화) 23:12
  • 김부삼 기자
▲여자프로배구 한국도로공사 선수들. (사진=KOVO 제공)
[김부삼 기자] 여자프로배구 한국도로공사가 후반기 첫 경기를 셧아웃 승리로 장식했다.
한국도로공사는 31일 대전 충무체육관에서 열린 도드람 2022~2023 V-리그 여자부 KGC인삼공사와 경기에서 세트 스코어 3-0(25-23 25-15 25-19)으로 이겼다.
3연승을 달린 3위 한국도로공사(14승11패 승점 41)는 4위 KGC인삼공사(11승14패 승점 35)의 4연승을 저지하고, 승점 6차로 따돌렸다. 이번 시즌 KGC인삼공사전 5전 전승이다.
한국도로공사 캣벨은 21점(공격성공률54.05%)으로 승리에 앞장섰다. 박정아는 12점을 기록했고, 배유나는 블로킹 5개를 포함해 11점을 지원했다.
한국도로공사는 블로킹에서 12-4로 KGC인삼공사를 압도했다.
1세트가 승부처였다. 한국도로공사는 7점 차 열세를 뒤집고 기선제압에 성공했다.
초반 KGC인삼공사 엘리자벳과 이소영을 막지 못하고 9-16로 끌려가던 한국도로공사는 포기하지 않고 계속해서 추격했다.
17-21에서 캣벨, 전새얀의 연속 득점으로 2점 차까지 따라붙었고, 20-23에서 상대 범실과 배유나의 이동 공격 등으로 KGC인삼공사를 흔들었다.
위기에 몰린 KGC인삼공사는 22-23에서 엘리자벳과 정호영, 이소영의 공격이 연달아 빗나가며 허무하게 1세트를 내줬다.
짜릿한 역전극으로 첫 세트를 잡아낸 한국도로공사는 2세트에서 기세가 더욱 올랐다.
9-3으로 달아나며 흐름을 끌고 간 한국도로공사는 12-9에서 박정아, 정대영 등의 활약으로 내리 4점을 뽑아냈다. 18-13에선 캣벨과 배유나의 연속 득점이 터지며 KGC인삼공사의 추격 의지를 꺾었다.
한국도로공사는 3세트에서 경기를 마무리했다.
11-11에서 전새얀과 배유나의 블로킹으로 달아났고, 14-13에서도 상대 범실, 배유나의 블로킹, 박정아의 퀵오픈 등으로 KGC인삼공사를 밀어냈다.
한국도로공사는 21-16에서 캣벨의 오픈 공격과 정대영의 블로킹으로 일찌감치 승기를 잡았다.
KGC인삼공사 엘리자벳은 19점을 기록했지만 공격성공률은 37.78%에 그쳤다.
장충체육관에서 열린 남자부 경기에서는 KB손해보험이 우리카드에 세트 스코어 3-2(23-25 20-25 34-32 25-21 15-10)로 이겼다.
▲남자프로배구 KB손해보험 비예나. (사진=한국배구연맹 제공)
극적인 뒤집기쇼를 선보인 6위 KB손해보험(9승16패 승점 27)은 승점 2를 획득했다.
3위 우리카드(14승11패 승점 39)는 2연패에 빠졌다.
KB손해보험 비예나가 무려 46점을 책임졌다. 공격성공률도 63.64%에 달했다. 황경민이 15점, 박진우가 12점으로 거들었다. 박진우는 블로킹만 9개를 잡아냈다.
우리카드는 아가메즈가 31점을 기록하고 김지한과 나경복이 각각 19점, 16점을 올렸지만 허무한 역전패를 막지 못했다.
우리카드는 1, 2세트를 연거푸 잡아내며 승리에 다가서는 듯 했다.
그러나 KB손해보험은 치열한 듀스 승부 끝에 3세트를 잡아내며 분위기를 바꿨다.
23-24에서 비예나의 오픈 공격으로 듀스를 만들었고, 28-29에서 황경민의 퀵오픈으로 다시 동점을 이뤘다. 끈질겼던 KB손해보험이 결국 웃었다.
32-32에서 상대 나경복의 서브 범실로 리드를 잡았고, 김완종의 속공을 박진우가 가로 막아 길었던 3세트를 정리했다.
뜨거웠던 3세트를 가져온 KB손해보험은 4세트까지 차지혔다.
22-21에서 비예나의 연속 득점으로 세트 포인트에 도달했고, 황경민의 오픈 공격으로 승부를 5세트로 끌고 갔다.
결국 뒷심싸움에서 KB손해보험이 이겼다.
9-9에서 황경민의 퀵오픈, 우상조의 블로킹으로 점수를 쌓고 11-10에서 비예나의 연이은 득점으로 달아났다. 이어 박진우가 아가메즈, 최석기의 공격을 모두 차단하며 경기를 끝냈다.





김부삼 기자 kbs6145@naver.com
김부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저작권자 ⓒ 수도권일보 (www.sudokwo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