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륜차 사고 예방을 위한 모두의 관심 필요

기고
이륜차 사고 예방을 위한 모두의 관심 필요
부평경찰서 교통과 경장 정성윤
  • 입력 : 2024. 02.29(목) 14:37
  • 인천/윤명록 기자
[인천/윤명록 기자]
최근 언택트 문화가 지속 되고 배달 대행이 늘어나면서 이륜차 운전자는 증가하였으나 안전수칙을 지키지 않는 운전자들을 쉽게 볼 수 있다.

한국인의 빨리빨리 문화에서 비롯된 다수의 배달대행 업체들의 경쟁, 그리고 제한된 시간과 배달원 수에 비해 많은 주문 수로 인해 이륜차의 교통법규 위반은 일상다반사이다. 또한 배달 오토바이니까 어쩔 수 없는 흔한 일로 치부하고 문제점 인식을 못하는 경우가 많다. 정지 신호위반, 중앙선 침범, 불법 유턴행위뿐만 아니라 횡단보도를 가로질러 가기도 하며 인도에서 사람들 틈을 비집고 들어가 위험한 곡예운전을 하기도 한다.

이륜차는 자동차 운전자의 시야에서 벗어나기 쉽고, 운전자를 보호해줄 차체가 없기 때문에 교통사고 발생 시 높은 치사율이 높다.

이륜차 교통사고는 주로 과속, 신호위반 등 난폭운전과 안전모 미착용이 주원인으로, 사고 발생 시 치명적인 인명 피해를 입는 만큼 운전자와 사업자(업주)의 노력이 중요하다.

운전자들은 이륜차 운행 시 안전모를 꼭 착용해야 하고, 신속한 배달을 한다는 이유로 인도를 침범하여 운행해서는 안될 것이다. 또한 어떠한 경우라도 신호위반, 중앙선 침범 등 교통법규 위반행위 절대 금지 및 횡단보도 앞에서는 일단정지 후 주변 인도에 사람이 있는지 확인하고 운행해야 할 것이다.

또한 사업자들은 직원들이 이륜차 운행 시 안전모 착용 여부를 꼭 확인하고, 신속배달보다는 안전배달을 강조하여야 하며, 수시로 교통법규 준수를 위한 교양을 하여 직원의 안전을 우선시 해야 할 것이다.
인천/윤명록 기자 k3220507@naver.com
인천/윤명록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저작권자 ⓒ 수도권일보 (www.sudokwo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