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 유엔군 초전기념관, 6월 호국보훈의 달 맞아 주말 체험형 교육프로그램 운영

교육
오산시 유엔군 초전기념관, 6월 호국보훈의 달 맞아 주말 체험형 교육프로그램 운영
  • 입력 : 2024. 06.05(수) 16:58
  • 오산/양용기 기자
[오산/양용기 기자] 오산시(시장 이권재)는 호국보훈의 달인 6월을 맞아 유엔군 초전기념관에서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주말 교육프로그램을 운영한다고 5일 전했다.

이번 교육프로그램은 오산에서 벌어진 죽미령 전투를 기념하면서 자유와 평화 정신을 되새기고자 기획됐다.

프로그램은 ▲나만의 기념관 ▲평화 Builder ▲내가 그리는 평화 이야기 등이 운영되며 6월 매주 토요일에 진행된다.

‘나만의 기념관’ 프로그램에서는 가상현실(VR)에 대해 이해하고 가상공간에서 나만의 기념관을 꾸며볼 수 있다. ‘평화 Builder’에서는 보드게임을 통해 보다 쉽게 한국전쟁에 대해 배울 수 있으며, ‘내가 그리는 평화 이야기’를 통해 평화의 의미를 되새기며 나만의 평화 인형도 만들어볼 수 있다.

이외에도 유엔군 초전기념관 1층 로비에서는 작은 전시를 보고 숨은 영웅을 위한 군기를 만들어 보는 전시 연계 교육도 진행된다.

신청 대상은 초등학교 1학년부터 초등학교 6학년까지이며 교육 참여를 원하면 유엔군 초전기념관 홈페이지 공지사항 게시판의 온라인 링크를 통해 신청하면 된다.

유엔군 초전기념관 관계자는 “지역 문화와 관련된 알찬 교육으로 오산의 역사에 대해 관심을 두게 되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우리 고장의 역사를 체험 학습으로 되새기면서 애국, 자유, 평화의 소중함을 알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교육에 대해 궁금한 내용은 ‘유엔군 초전기념관’(031-377-1625)으로 문의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오산/양용기 기자 yk6007@sudokwon.com
오산/양용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저작권자 ⓒ 수도권일보 (www.sudokwo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